한파주의보 발령기준에 대해서 알아보고 대처 방법을 살펴보자.

한파주의보 발령 기준은 어떻게 되며 무엇을 준비해야 할까요?

 

한파주의보 발령

얼마전 나혼자 산다 예능 프로그램에서 박나래씨가 동계를 준비하는 모습이 나왔는데요. 주간으로 급격하게 변하는 기상 소식에 추위를 대비하는 사람들이 주변에서도 많이 보입니다. 당장 내일부터 또 영하로 떨어진다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한파주의보 발령기준은 어떻게 될까요?

기상청에서 발표하는 기상 경보 중 하나로 기온이 극도로 낮아지고 추운 상태가 지속될 경우 발령이 내려집니다. 일반적으로 기온이 영하로 내려가거나 강한 바람으로 인해 체감온도가 급격하게 내려갈 경우 한파주의보가 발령됩니다.

한파주의보 발령기준에 맞춘 대비 방법은 어떤 것이 있을까?

첫번째, 날씨에 맞춰 충분한 보온성을 갖춘 옷을 입고 몸을 보호하는 것입니다. 따듯한 겉옷과 얼굴과 손을 보호할 수 있는 모자와 장갑, 목도리 등을 착용하여 체온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두번째, 나혼자 산다 예능 프로그램에서 처럼 동파로 인한 수도관과 배관 동결을 막기 위해 외부에 노출되어 있는 수도관은 보온재나 보호재로 감싸주는 것이 좋으며 물이 완전히 얼지 않도록 조금씩 흘려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 난방 시설을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유지 보수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한파주의보가 발령되어도 환기는 중요합니다.

추운 날씨에도 환기는 중요합니다. 더럽혀진 실내 공기와 각종 미세먼지, 가스 등 제거하기 위해 환기하는 것이 좋으며 다만 한파주의보가 발령된 추운 날씨에는 실내 온도가 크게 변동되지 않도록 단기간에 짧게 창문을 열어 환기 시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 밤보다 낮시간에 환기 시행하면 온도 감소를 최소화 할 수 있습니다.

한파주의보로 한겨울 날씨가 계속 지속될 예정입니다. 급격하게 떨어진 날에도 안전 수칙을 잘 살펴서 안전하고 건강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랍니다.

Leave a Comment